패밀리 메뉴

브라우저 확대 설정 변경



본문 영역

뉴스레터 게시물 상세보기
헌혈러브레터 2011년 7월호 2011-07-22
작성자 운영자 조회수 7042

작성내용

7월

▶“헌혈자 기념품! 이랬으면 좋겠어요”

헌혈자 기념품에 관한 설문 실시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는 헌혈자들의 기념품에 대한 인식을 알아보고자 혈액관리본부 홈페이지(www.bloodinfo.net)에서 “헌혈자 기념품에 관한 설문”을 실시하고 있다.

혈액관리본부 홈페이지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설문의 기간은 7.18(월) ~ 31(일)까지로, 설문을 통해 수집된 설문결과는 헌혈자 기념품 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설문에 참여한 분에게는 추첨을 통해 총 75명에게 제주왕복항공권, 캐리비안베이 자유이용권, 외식상품권 등 감사의 선물이 제공될 계획이다.

설문하러 가기

▶ 헌혈유공장 수여제도 변경

헌혈의집에서 상시 수여

헌혈유공장 수여제도

2011년 7월 1일(금)부터 헌혈유공장 수여제도가 변경되었다. 헌혈유공장은 매년 6월 30일 기준 30회, 50회 이상 헌혈한 헌혈자가 [신청ㆍ수령처 등록 ㆍ 수여] 절차를 거쳐 1년에 한번 수령할 수 있었지만, 수여제도가 변경되면서 상시로 30회, 50회 이상 헌혈한 날 에 헌혈의집에서 헌혈유공장을 수령할 수 있게 되었다.

헌혈유공장

헌혈유공장이란?
헌혈횟수 30회, 50회 이상 다회헌혈자에게 대한적십자사 총재가 수여하는 포장으로, 은장은 헌혈횟수 30회 이상, 금장은 헌혈회수 50회 이상인 헌혈자가 받을 수 있다.

▶ 금호석유화학&화학계열사 헌혈버스 제작비용 기부

금호석유화학&화학계열사 헌혈버스 제작비용 기부

지난 7월 12일(화), 금호석유화학 및 화학계열사(회장 박찬구)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대한적십자사(총재 유종하)에 최첨단 헌혈버스를 제작할 수 있는 2억3천만 원을 기부했다.

금호석유화학은 2006년부터 전 사업장 단체헌혈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2008년부터는 대한적십자사에서 주관하는 ‘세계 헌혈자의 날(6월14일)’ 기념행사를 후원하는 등, 그 동안 헌혈문화 확산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왔다.

금호석유화학 및 화학계열사의 기부금으로 제작될 ‘헌혈버스’는 헌혈자 중심의 공간배치와 디자인은 물론, 채혈침대, 혈액냉장고, 자체발전기 등의 최첨단 설비를 갖출 예정이다. 이 최첨단 헌혈버스가 완성되면 금호석유화학 및 화학계열사는 대대적인 헌혈행사를 열어 임직원들이 제작된 헌혈버스에서 처음으로 헌혈을 실시할 계획이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은 "이번 헌혈버스 기증으로 헌혈문화 확산과 헌혈 활동에 대한 접근성을 용이하게 하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제작된 헌혈버스는 대한적십자사 서울 동부혈액원에 배차돼 연 250일 이상 운영되면서 헌혈자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전북은행 “혈액수송용 차량” 기증

전북은행 혈액수송용 차량 기증

전북은행(은행장 김한)이 2천2백여 만원을 들여 혈액수송업무에 사용할 차량을 구입해 전북혈액원에 기증했다. 기증차량은 6월 20일(월요일) 오전 10시 전북혈액원에서 열린 전달식 이후, 도내 전 지역을 돌며 헌혈현장으로부터 혈액원으로의 혈액수송 및 헌혈지원업무에 투입되었다.

전북은행은 평소에도 지역사회공헌활동에 재정 및 인력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이번 혈액수송차량의 기증도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차량 1대를 지원하는 것이 도내 헌혈운동의 발전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이 차량이 도내 전 지역의 헌혈현장에서 꼭 필요한 업무에 요긴하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ROTC(학군사관후보생) 단체헌혈

바쁜 군사훈련시간 나눠 국가에 충성, 국민에 헌혈

ROTC(학군사관후보생) 단체헌혈

7월 10일(일) ‘학생중앙군사학교(경기도 성남시 소재)’에서 대규모의 단체 헌혈이 실시되었다. ‘국가에 충성하고 국민에 봉사’하는 바람직한 참 군인상 구현 및 참사랑 실천의 주인공은 예비장교들.

지난 6월 26일부터 3,4주간 학생중앙군사학교와 논산육군훈련소에서 하계입영훈련 중인 전국 109개 학군단 9천여 명의 학군사관후보생들은, 2차에 걸쳐 진행되는 바쁜 군사훈련 일정에도 불구하고, 주말휴일을 이용하여 국민을 위한 사랑의 헌혈을 자청했다. 지난 동계교육과정에서도 2천9백여 명의 후보생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하여 동절기 혈액수급에 도움을 준 바 있으며, 이번 하계교육과정 중 헌혈행사에서도 약 3천여 명의 후보생들이 헌혈에 참여하여 하절기 혈액수급에 큰 도움을 주었다.

ROTC는 지난 2009년도에는 대한적십자사(총재 유종하)와 자매결연을 맺고, 인도주의 정신을 배우고 실천하는 대학 RCY 활동을 통해 나눔과 화해의 문화형성에 이바지하기 위하여 봉사활동과 헌혈홍보 활동에 적극 참여해왔다. 현재 전국 46개교 3,051명의 학군사관후보생들이 RCY 활동에 참여하여 ‘국가에 충성하고 국민에 봉사’하는 바람직한 참 군인상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

▶ 하나님의교회 헌혈로 이웃사랑 실천

하나님의교회 헌혈로 이웃사랑 실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목사)는 지난 6월 30일 대구경북적십자혈액원에서 ‘유월절 사랑 생명사랑 헌혈릴레이’헌혈 행사를 실시하였다.

이날 헌혈에는 목회자와 성도 등 300여명이 참여해 뜨거운 이웃사랑을 보여줬다. 출근길에 들렀다는 조영목(40•대구 중구 대봉동)씨는 “생사의 갈림길에서 고통받는 환자의 생명을 살리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어 뿌듯하다. 오늘 하루 행복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기남 대구•경북혈액원장은 “이렇게 많은 성도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동참해주어 감사하다”며 “이웃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고 가족의 일처럼 앞장서준 사랑의 마음이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어 가는데 귀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님의교회는 올해 ‘6.14 세계헌혈자의 날’에 매년 600여명이 헌혈에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장 표창인 혈액사업유공을 수상하였다.

▶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제 15회 ‘헌혈 하나둘 운동’ 개최

(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회장 장길자)는 21일(목)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에서 제 15회 ‘헌혈 하나둘 운동’을 개최했다.

헌혈 하나둘 운동은 헌혈로 이웃에게 생명을 나누기 위해 지난 2004년부터 (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에서 실시해온 사랑나눔캠페인으로, 그동안 서울을 비롯한 대도시와 미국 뉴욕 등 해외지부에서 총 3,522명의 회원들이 헌혈로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이번 15회 ‘헌혈 하나둘 운동’에도 약 500여명의 회원들이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에서 헌혈에 참여해 하절기 혈액수급에 큰 도움을 주었다.

(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는 헌혈운동과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꾸준히 전개함으로써 헌혈문화 확산과 헌혈 인식 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1년 6.14 세계헌혈자의 날 기념식에서 대한적십자사 총재 표창패를 받았다. .

▶ 고객지원센터 확대 운영

헌혈자 서비스 증진을 위해 2011.6.22(수)부터 고객지원센터(1600-3705)의 상담시간이 확대 운영되었다. 평일(월-금)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던 것이 2시간 연장되어 오후 8시까지 확대되었으며, 주말 및 공휴일에도 고객지원센터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토요일에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되며, 일요일 및 공휴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고객지원센터의 확대 운영으로 평일 저녁은 물론 주말이나 공휴일에도 헌혈자들의 문의에 응대할 수 있어 헌혈자 만족도를 높이고 편의를 증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객지원센터(1600-3705) 운영 시간
- 평일(월-금) 9:00~20:00
- 토요일 11:00~20:00
- 일,공휴일 10:00~18:00

*전체178

뉴스레터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78 헌혈러브레터 2011년 9월호 운영자 2011-09-30 5349
77 헌혈러브레터 2011년 8월호 운영자 2011-08-26 3702
76 헌혈러브레터 2011년 7월호 운영자 2011-07-22 7042
75 헌혈러브레터 2011년 6월호 운영자 2011-06-29 5403
74 헌혈러브레터 2011년 5월호 운영자 2011-05-25 8108
73 헌혈러브레터 2011년 4월호 운영자 2011-04-27 5036
72 헌혈러브레터 2011년 3월호 운영자 2011-03-31 6519
71 헌혈러브레터 2011년 2월호 운영자 2011-02-24 6298
70 헌혈러브레터 2011년 1월호 운영자 2011-01-27 9551
69 헌혈러브레터 2010년 12월호 운영자 2010-12-07 6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