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영역

헌혈과 관련된 감동적인 이야기를 함께 나눠주세요.

- 이 게시판의 게시물은 직원이 답변하지 않으며, 답변을 원하시는 경우 고객의 소리 메뉴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중요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집주소 등의 정보 등록을 금지하며 발견 시 해당 개인정보는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커뮤니티 게시판의 게시물은 3년 보유 후 매월 초 주기적으로 삭제처리함을 알려드립니다.

- 욕설, 비방, 광고성글, 허위사실유포, 동일내용의 반복게재 등의 헌혈과 무관한 글,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글은
  게시자에게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전체543

감동이야기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33 혈본과 산하(傘下)에는 이런 직원이 없다ㆍ 조천희 2020-07-30 117
532 굿바이 코로나 키트 조영윤 2020-07-28 135
531 526번 이영호 선생님께 답변드립니다. 김효남 2020-07-27 130
530 대한적십자사 최은규님은.... 조천희 2020-07-27 151
529 서대문구 창천동 소재 8층 헌혈의 집 간호사님 .. 신동호 2020-07-26 82
528 2020년 7월 21일 밤에 내가 본 몇몇 명전회원 프.. 조천희 2020-07-25 155
527 노량진역 센터 선생님들 감사합니다. 서덕산 2020-07-23 100
526 아래 김효남 선생님.... 이영호 2020-07-22 190
525 1987. 2. 12일 첫 헌혈 이후 33년만에 헌혈 100 .. 김효남 2020-07-22 173
524 최은규님에 대한 패널티 선고. 조천희 2020-07-22 222

만족도 평가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